확실히 온라인게임은 태초에 게임이 있었느니라





공백이 길어질수록 복귀가 힘듬




언제나 시기가 되면 밸리를 뒤덮는(?) 칸코레의 물결을 보다가, 미항모의 등장 소식을 보고 '오...ㅇ ㅅㅇ?'라는 느낌으로 관심이 좀 동했다죠. 그래서 예전에 칸코레를 접기 전엔 자주 보던, 니코동 쪽 실황자들의 영상이나 이벤트 실시간 공략 동영상 등을 오랜만에 보며 즐기고 있는 중인데... 그러면서 계속 느끼는 점은 '이거 이젠 뭐가 뭔지 모르겠구만;' 정도.

완전한 방공특화 함선이나 도입 항공전의 세분화, 방공컷인, 유저가 해역 이동 중인 상황에서 공격받고 있는 아군 기지(반격은 하지 않음), 뭔가 전혀 달라진 듯한 공격 순번, 기타 못보던 장비와 칸무스들이 넘쳐나는 것 등등, 흥미있을 것 같으면서도 동시에 '이거 복귀하더라도 저거 다시 다 익히고 계산하면서 할 수 있을까...' 싶은 요소들이 여러가지로 많더군요.

제가 접었던 시점이 AL/ML 작전 이벤트 때의 극초반인데(사실 그 이전부터도 접속문제와 기타 여러가지 이유로 플레이 시간은 죽 줄어들고 있었지만), 그 사이에 늘어난게 참 많지 싶습니다. 그래서인지 뭔가 새로들 등장한 귀축영미의 매력적인 함선들(?)을 보면 혹하다가도, 새삼 다시 시작할 엄두는 잘 안 나네요.

아무래도 온라인 게임이라는게, 다시 땡기면 그저 게임기의 전원을 키기만 하면 되는 대부분의 콘솔게임과는 달리 컨텐츠가 지속적으로 쌓이게 마련이다보니... 결국 손을 오래 놓고 있다보면, 그만큼 촉이 다시 오더라도 그 여세만으로 다시 손대고 달리기는 어려워지는 것 같습니다.

생각해보면 접진 않아도 언제나 하다가 쉬는 텀을 두는 와우에서도 늘 겪는 문제고, 가까이는 클망겜 클로저스에서도 그랬죠. 클저는 정말 오픈 직후부터 시작해서, 미스틸 업데가 예보된 시점에서 접었다가 레비아가 업데이트 됐을때 넥슨캐쉬에 혹해서(...) 다시 손댔었거든요. 그 때도 정말 뭐가 뭔지 알 수가 없고, 캐릭터의 밸런스도 기억하던 것과는 전혀 달라서 꽤 고생했었습니다.

그런 낯설고 어려운 상황을 극복할 수 있었던 이유는 와우의 경우엔 블쟈빠(...)라는 패시브, 클저는 캐릭터들에 대한 호감이었죠. 결국 온라인게임을 하면서 공백기를 깨고 복귀하는데는, 그렇게 뭔가 귀찮고 다시 뭔가 외우고 공부하기 힘들어도, 그걸 인내하면서 달릴만한 뭔가를 그 게임이 가지고 있는가의(정확히는 그만큼 그 게임이 그런 걸 가지고 있다고 생각할만큼, 유저 개인이 끌리는 요소가 있는가) 문제지 싶습니다.

그리고 그게 꼭 게임의 전반적인 질과 무조건 직결되는 것 같지는 않고 말이죠. ~ _~



덧글

  • Dancer 2016/11/23 21:56 # 답글

    재화(자원) 수집형 소프트가 전형적으로 그런 것 뿐이죠.

    온라인게임이 다 그런 것은 아닙니다.

  • 맞음 2016/11/24 08:40 # 삭제 답글

    그것때문에 신규유져용 기총 대공컷인/선재대잠함

    이즈스등이 추가되는등 노력은 하는거 같은데...

    제가 생각해도 복잡하긴 하죠.

  • 나인볼 2016/11/27 22:17 #

    신경 쓸 요소가 너무 많아진 것 같아유.
  • 금린어 2016/11/24 09:46 # 답글

    칸코레 레벨 디자인이 잘 되는 편이라 생각하는게, 그런 복잡한 요소들을 다 씹고 플레이 해도 괜찮을 정도로 병을 쉽게 내주더라구요. 갑은 이가 갈릴 정도지만 병은 심지어 전통의 자원축적조차 의미가 없는게 아닌가 싶을 정도로 조정을 해 두었습니다
  • Dancer 2016/11/24 12:44 #

    그래서 "병"인거죠.

    자원축적의 의미를 찾자면 갑을..
  • 금린어 2016/11/24 13:00 #

    전혀 그렇지 않았습니다. 과거에는 이벤트 난이도가 어려우면 병도 따라서 어려웠습니다. 전체적으로 하향을 받긴 하지만 문제가 되는 요소는 그대로 병에서도 문제 요소가 되는 경우가 많아서 자원축적 없이 클리어가 불가능한 경우가 있었습니다. 현재 클리어률 자체가 2배가까이 올라간 이유가 원 리플에 적은 이유때문이고요.
  • ALT F4 2016/11/24 17:59 # 답글

    이젠 이벤 1~2차례 거르면 이후가 편성문제가 겹치는 악순환
  • 나인볼 2016/11/27 22:17 #

    와우에서 좀 쉬다보면 레게 인던 몇 개가 확 지나가는 느낌하고 비슷한 것 같기도 하고(...)...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